18 Apr 2024

Wataru Hyuga look.1

연기에 대한 책임감이 싹튼 큰 1년을 거쳐 지금의 내가 되기까지

2019년 ‘호리프로 남성 오디션’에서 6,468명 중 역대 최연소로 그랑프리를 수상하며 연예계에 뛰어든 휴가 와타루. 배우로 데뷔한 지 4년밖에 되지 않았지만, 인기 드라마 <누나의 연인>, 일요극장 <Get Ready!>, NHK 대하드라마 <어떡할래 이에야스> 등 유명 작품에 출연하며 이미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그랑프리를 수상했을 때 그는 14살이었다. 당시를 돌아보면 아직도 꿈만 같다고 솔직한 심정을 털어놓는다.

Wataru Hyuga look.1

어머니와 누나가 응모한 것이 계기가 되어 이 일을 시작하게 됐는데, 14살이었던 그때는 결선 진출자들이 모두 나이가 많아서 친하게 지냈던 기억이 나요. 당시 제가 보기에 다들 너무 어른스러워서 저만 통통한 시골 소년 같은 느낌이었고, 저 자신은 물론이고 주변에서도 그렇게 느꼈던 것 같습니다. 제가 뽑힐 줄 몰랐기 때문에 제가 수상해도 되나 싶을 정도였어요. 하지만 너무 꾸미지 않고 부담 없이 자연스럽게 참여할 수 있어서 인간적인 부분을 솔직하게 드러낼 수 있었던 것 같아요.

Wataru Hyuga look.1

이날 그가 입은 첫 번째 룩은 플라워 패턴과 타이거가 프린트된 옐로우 아우터에 카고 팬츠를 매치하고, 발은 옐로우 하이테크 샌들을 신었다. 화사한 옐로우 컬러와 아우터의 절묘한 광택감이 도시적인 무드를 연출하며 봄이 왔음을 알렸다.

평소에는 흰색, 검은색, 회색을 주로 입고 밝은 색상을 거의 입지 않는데 이렇게 촬영할 때 화사한 옷을 입으면 정말 즐거워요. 이 아우터 안에 노란색 티셔츠를 입어도 촌스럽지 않고 자연스럽게 연출할 수 있었어요.

Wataru Hyuga look.1

그렇게 봄다운 꽃과 풀과 나무가 싹을 틔우는 계절인 2020년, 후지와라 다쓰야가 주연을 맡은 드라마와 영화 연계 작품 <태양은 움직이지 않는다>에 출연하며 휴가의 배우 인생이 시작되었다. 그 후, 어릴 적부터 좋아했던 가면라이더 오디션에 합격하여 <가면라이더 리바이스>에서 이가라시 다이지 역을 맡게 되었다. 민방 드라마는 기본적으로 1쿨(약 3개월)이지만, 가면라이더 작품은 1년 동안 같은 배역을 계속 연기한다. 이 1년은 그가 일을 대하는 방식, 그리고 일상을 바꾸는 분기점이 되었다.

<가면라이더 리바이스>는 제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된 작품 중 하나입니다. 연기나 액션뿐만 아니라 대본 리딩이나 행사 등에서 대중 앞에 나서서 이야기하는 등 정말 많은 것을 경험하게 되었어요. 이 경험이 없었다면 이렇게까지 대중 앞에 나설 수 없었을 것 같아요. 또 부모님을 떠나 혼자 살게 된 것도 그 무렵이었는데, 그전까지는 부모님 밑에서 부모님의 도움을 받으며 즐거운 일만 하고 살았지만 제대로 된 직장을 얻어 혼자서 생활하는 것이 얼마나 힘든 일인지 알게 되었어요. 그와 함께 연기에 대한 책임감도 생겼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처음엔 열심히 자취생활을 했는데, 바빠지면 전혀 할 수 없게 되더라고요.(웃음) 하지만 요즘은 다시 열심히 하고 있어요.(웃음)

Wataru Hyuga look.1

이런 자발적인 자세는 촬영 현장에서도 느껴진다. 스튜디오 세트를 옮기는 동안 촬영한 사진을 직접 확인하고, 포토그래퍼나 스태프와 이야기를 나누며 포즈와 표정을 진지한 눈빛으로 체크한다. 그의 경쾌한 움직임, 상큼한 표정과 밝고 활기찬 옐로우 컬러의 의상이 서로 어우러져 멋진 조화를 이루고 있었다. “지금도 힘든 점은 있지만 ‘내가 선택한 길이니까’라는 생각이 점점 커져가고 있어요.”
→look.2에서는 휴가 와타루 씨가 좋아하는 옷과 사생활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Direction : Shinsuke Nozaka
Photo, Movie: Keiichiro Nakajima
Stylist : Midori(W Tokyo)
Hair & Make up : Shiho Sakamoto
Text : Saki Shibata

Wataru Hyuga

■프로필
2004년 3월 18일생, 군마현 출신. 2019년 ‘HORIPRO MEN’S STAR AUDITION ~미래의 스타는 너? 아니면 옆의 남자친구?~’에서 6,468명 중 역대 최연소인 14세의 나이로 그랑프리를 수상. 드라마 <태양은 움직이지 않는다 -THE ECLIPSE-> 및 영화 <태양은 움직이지 않는다>에서 후지와라 다쓰야가 연기한 다카노 가즈히코의 고등학교 시절을 연기하며 배우로 데뷔했다. 같은 해 10월에는 드라마 <누나의 연인>, 2021년에는 <가면라이더 리바이스>에 이가라시 다이지 역으로 출연. 최근 주요 출연작은 일요극장 <Get Ready!>(’23), NHK 대하드라마 <어떡할래 이에야스>(’23), MBS 드라마 특구 <너하고라면 사랑을 해봐도>(’23), 후지TV 금9 드라마 <우리 변호사는 손이 많이 간다>(’23), TV아사히 화요일 9시 <마르스 -제로의 혁명->(’23), 스페셜 드라마 (’24) 등이 있다. TV아사히 4월기 금요드라마 <JK와 육법전서>에 와타나베 유 역으로 고정 출연 중이다.